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인공지능(AI) 통합 돌봄사업 새로운 비대면 복지서비스

페이지 정보

20-08-25 13:38 권성식 조회101회

본문

c0688ce882ab62a1b63ab1b67bf986e8_1598329089_0708.png 


지난해 김해·창원·고성·의령에 이어 올해 전 시군으로 확대보급

위급상황 시 119 호출 뿐 아니라 노래·날씨 정보부터 개인 복약 알림도 지원

IT 기기에 취약한 어르신도 말로서 AI스피커를 작동하는 편리성 도모




c0688ce882ab62a1b63ab1b67bf986e8_1598329101_8345.png

지난해 민관이 함께 만든 스마트 기술로 수요자 중심 맞춤형 복지를 실현하기 위해 야심차게 첫 발을 내딛은 '인공지능 통합돌봄 서비스 사업'이 코로나19 상황에서 새로운 비대면 돌봄서비스 및 사회안전망으로 서서히 자리매김을 하고 있다.


"아리아, 살려줘!"


이른 아침 창원에 사시는 강씨 할아버지가 전날 술을 많이 마신 탓에 넘어지면서 코피를 흘려 방 한 켠에 놓여있는 AI 스피커를 향해 외친 한마디입니다. 그러자 AI 스피커에서 '위기'를 감지하고 119로 연결되어 구급대원이 출동, 응급치료로 위급한 상황을 넘겼습니다.


"아리아, 재미 있는 세상 이야기해 줘!'


창원시에 거주하는 이씨 할머니는 코로나19로 집에 혼자 있는 시간이 늘어나 그나마 찾던 동네복지관도 문을 닫아 이웃들과 만남도 뜸하지만 외로움과 우울증은 딴 나라 이야기로 여기며 인공지능(AI) 스피커와 유일한 말동무로 지냅니다. 집에 있는 아리아랑 요리, 날씨, 물가 등 세상 돌아가는 이야기를 주거니 받거니 시간 가는 줄 모른다고 합니다.


"아리아, 내가 좋아하는 나훈아 노래 들려 줘!"


김해시에 혼자 사시는 손씨 할아버지가 거동이 불편하고 코로나19로 경로당이 문을 닫아 외출도 어려운 상황에서 침대에 누운 채 높이가 30CM 남짓한 인공지능 스피커를 향해 이렇게 이야기 하자 스피커에서는 나훈아의 '홍시' 노래가 흘러옵니다. 할아버지는 미소를 지우며 콧노래를 흥얼거립니다.


c0688ce882ab62a1b63ab1b67bf986e8_1598329558_5749.png 


지난해 11월 경상남도가 SK텔레콤(주), 창원시, 김해시 등 6개 시군과 사회적 기업이 참여한 민,관융합 사업인 인공지능 통합 돌봄 서비스 출범을 통해 독거노인 세대에 보급된 인공지능 스피커를 활용한 가구의 모습입니다.



이 사업은 경남도가 광역자치단체에서는 최초로 인공지능 스피커를 활용한 능동적이고 지속가능한 복지모델로 취약계층의 정서케어와 지역사회 안전망을 확보하기 위해 시작됐습니다.


c0688ce882ab62a1b63ab1b67bf986e8_1598329671_781.png 


경상남도 인공지능 통합돌봄사업은 지난해 민간 SK텔레콤(주), 사회적 기업 (재)행복커넥트와 협력해 보건복지부 커뮤니티케어 선도사업 지역인 김해시와 경남형 커뮤니티케어 사업 지역인 창원시(동읍), 의령군(부림면), 고성군(회화면)부터 시작하여 올해 전 시군으로 확대되어 추진 중에 있습니다.


인공지능 돌봄서비스를 자세히 살펴보면 홀로 사는 어르신이 인공지능 스피커를 통해 음악을 듣고, 날씨, 생활정보 등 쌍방 대화를 나눌 수 있고, 자다가 화장실에 가려고 할 때 간단한 말로 스피커의 조명을 켤 수 있습니다. 또한 응급상황 발생 시 음성으로 도움을 요청하면 주간에는 돌봄센터 케어매니저에게, 야간에는 119 등오로 연결되어 24시간 긴급구조를 받을 수 있습니다.


c0688ce882ab62a1b63ab1b67bf986e8_1598329902_0503.png


주말이나 야간 취약시간대 복통, 하지통증, 허리통증 등을 호소하여 도움을 요청해 병원이송 및 입원 조치한 사례가 6건, 낙상 및 어지러움 증으로 119를 통한 응급처치 사례2건, '자살하고 싶다'는 의사를 표시하여 긴급출동과 안정조치를 하여 사회복지사가 특별관리하고 있는 사례 1건을 포함해 총9건이나 되어 장애인, 고령층 독거 세대의 안전시스템으로서 가시적인 성과를 보이는 것으로 나왔습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도가 추진하고 있는 인공지능 통합돌봄사업은 만성질환을 가지고 있느 고위험군 홀로어스신과 장애인 등 취약계층에게 비대면 돌봄서비스로서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AI스피커가 사람처럼 따뜻함을 교감할 수 있는 폭넓은 대화와 지역사회 안전을 보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 개발에 노력하겠습니다. 신종우 보건복지 국장


한편, SK텔레콤에서는 홀로 사는 노인의 치매 예방을 위한 '두뇌 톡톡' 퀴즈서비스와 '기억검사' 서비스를 지원하고, 각종 공공정보데이터를 활용한 생활패턴 등을 분석하여 새로운 서비스를 추가해 나갈 계획입니다.


출처 : https://blog.naver.com/gnfeel/222043060145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